편집자노트 2011. 3. 18. 23:19
흙내음이 확 밀려온다.
한 걸음만 내딛으면 되는 것을.

풀내음이 새롭다.
이렇게 가까이 있는 것을.

저 아스팔트의 끝자락에서 나를 부른다.

치열해지는 것보다 미친 듯 즐겁게
고통속 바쁨보다 긴장속 기약없는 내일보다

"오늘보다 더 나은 내일"을 믿기에
새로운 결심을 한다.

'편집자노트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출판세무 강의...from CPA 유종근님, Thank you for 책공장  (0) 2011.03.25
샐러리맨의 추억_문서작업의 자발성  (0) 2011.03.24
오타의 추억  (0) 2011.03.21
나는 편집자다  (2) 2011.03.18
새로운 결심  (2) 2011.03.18
첫글  (2) 2011.03.18
posted by 로드북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Addr  Edit/Del  Reply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  2011.04.07 17:39